드워프
얼라이언스
불굴의 탐험가

대담하고 용감한 드워프는 세계의 초창기에 티탄이 만들어 낸 살아 있는 돌 인간, 토석인에게서 유래한 유서 깊은 종족이다. 드워프의 조상인 토석인은 육체의 저주라 불리는 이상한 병에 걸려 딱딱한 돌 거죽이 부드러운 피부로 바뀌는 변화를 겪었다. 결국 살과 피로 이루어진 존재가 된 이들은 자신들을 드워프라 명명하고 카즈 모단의 눈 덮인 산봉우리에 강대한 도시, 아이언포지를 건설했다.

드워프 역사

오랜 세월 동안 브론즈비어드, 와일드해머, 검은무쇠 부족은 모디무스 앤빌마 대왕의 현명한 통치 아래 아이언포지에서 화합을 이루며 살았다. 그러나 모디무스가 나이 들어 세상을 떠나자 세 부족 사이에는 긴장감이 감돌기 시작했고, 결국 도시의 통치권을 두고 전쟁이 발발했다. 이 전쟁이 바로 세 망치의 전쟁으로서, 오랜 기간 격렬한 전투가 벌어진 끝에 브론즈비어드 부족이 아이언포지의 유일한 주인이 되었다. 이 전쟁은 드워프 부족을 서로 갈라놓았고, 각 부족은 흩어지고 말었다.

그러나 최근, 뒤틀린 운명의 장난이 수세기 동안 서로 떨어져 지낸 드워프 부족들을 다시 아이언포지로 이끌었다.

대격변에 앞서 기이한 천재지변이 아제로스를 뒤흔들었고, 드워프 왕국도 이 끔찍한 재앙을 피할 수는 없었다. 아이언포지 주변에 엄청난 지진이 연달아 일어나 마을을 폐허로 만들고 수많은 무고한 드워프들의 목숨을 앗아갔다. 이 끔찍한 사태의 원인을 찾고자, 마그니 국왕은 위험을 무릅쓰고 대지와 교감하는 의식을 수행했다. 그러나 이 태고의 의식은 예상치 못한 결과를 낳았다. 마그니의 몸이 다이아몬드로 변해 아이언포지 깊은 곳에 그대로 융합되어 버린 것이다.

아이언포지는 정치적 공황 상태에 빠졌다. 그러던 중 마그니의 곁을 떠났던 딸 모이라가 돌아왔다. 경멸의 대상인 검은무쇠 부족의 지도자와 결혼했던 모이라는 곧 통치권을 장악하여 아이언포지를 사실상 봉쇄하기에 이르렀다. 스톰윈드의 바리안 국왕과 그의 아들 안두인 왕자가 개입하지 않았다면 모이라의 무모한 행동 때문에 드워프는 다시 한 번 내전을 겪었을 것이다. 결국 바리안의 중재에 따라 브론즈비어드, 와일드해머, 그리고 검은무쇠 부족은 세 망치단 의회를 통해 아이언포지의 통치권을 똑같이 나눠 가지게 되었다. 세 부족이 오래된 반목을 접고 함께하기 시작함에 따라, 이 의회가 드워프를 하나로 규합할 가능성은 높아 보인다.

시작 지역
던 모로
삐죽삐죽한 산봉우리에 둘러싸인 설원, 던 모로는 아이언포지 드워프에게 오랫동안 문화적 중심지였다. 그러나 그리 오래지 않은 옛날, 지진과 함께 수많은 트로그가 자신들의 지하 거주지에서 땅 위로 튀어나왔고, 이 짐승 같은 생명체들은 눈마루 골짜기에 있는 드워프 마을인 앤빌마를 덮쳤다. 트로그가 갑자기 들이닥친 틈을 타 쉼머 마루에 살던 야만적인 서리갈기 트롤도 드워프의 거주지를 침범하기 시작했다. 던 모로의 산악경비대는 어쩔 수 없이 넓게 퍼져 두 적을 한꺼번에 상대하고 있다. 누군가 도와주지 않는다면, 드워프의 소중한 땅 던 모로가 야만적인 적의 손아귀에 넘어갈지도 모른다.
드워프 종족 특성
탐험가
고고학 숙련도 보너스를 받습니다. 다른 종족보다 조사 속도가 더 빠릅니다.
냉기 마법 저항
아이언포지 드워프는 냉기 마법에 저항하는 능력이 있습니다.
산의 강대함
드워프는 전투 중에 탁월한 집중력을 발휘하여, 치명타 및 극대화가 증가합니다.
석화
일시적으로 살아 있는 돌로 변해 해로운 효과를 제거하고 받는 피해를 감소시킵니다.
드워프 역사

오랜 세월 동안 브론즈비어드, 와일드해머, 검은무쇠 부족은 모디무스 앤빌마 대왕의 현명한 통치 아래 아이언포지에서 화합을 이루며 살았다. 그러나 모디무스가 나이 들어 세상을 떠나자 세 부족 사이에는 긴장감이 감돌기 시작했고, 결국 도시의 통치권을 두고 전쟁이 발발했다. 이 전쟁이 바로 세 망치의 전쟁으로서, 오랜 기간 격렬한 전투가 벌어진 끝에 브론즈비어드 부족이 아이언포지의 유일한 주인이 되었다. 이 전쟁은 드워프 부족을 서로 갈라놓았고, 각 부족은 흩어지고 말었다.

그러나 최근, 뒤틀린 운명의 장난이 수세기 동안 서로 떨어져 지낸 드워프 부족들을 다시 아이언포지로 이끌었다.

대격변에 앞서 기이한 천재지변이 아제로스를 뒤흔들었고, 드워프 왕국도 이 끔찍한 재앙을 피할 수는 없었다. 아이언포지 주변에 엄청난 지진이 연달아 일어나 마을을 폐허로 만들고 수많은 무고한 드워프들의 목숨을 앗아갔다. 이 끔찍한 사태의 원인을 찾고자, 마그니 국왕은 위험을 무릅쓰고 대지와 교감하는 의식을 수행했다. 그러나 이 태고의 의식은 예상치 못한 결과를 낳았다. 마그니의 몸이 다이아몬드로 변해 아이언포지 깊은 곳에 그대로 융합되어 버린 것이다.

아이언포지는 정치적 공황 상태에 빠졌다. 그러던 중 마그니의 곁을 떠났던 딸 모이라가 돌아왔다. 경멸의 대상인 검은무쇠 부족의 지도자와 결혼했던 모이라는 곧 통치권을 장악하여 아이언포지를 사실상 봉쇄하기에 이르렀다. 스톰윈드의 바리안 국왕과 그의 아들 안두인 왕자가 개입하지 않았다면 모이라의 무모한 행동 때문에 드워프는 다시 한 번 내전을 겪었을 것이다. 결국 바리안의 중재에 따라 브론즈비어드, 와일드해머, 그리고 검은무쇠 부족은 세 망치단 의회를 통해 아이언포지의 통치권을 똑같이 나눠 가지게 되었다. 세 부족이 오래된 반목을 접고 함께하기 시작함에 따라, 이 의회가 드워프를 하나로 규합할 가능성은 높아 보인다.

시작 지역
던 모로
삐죽삐죽한 산봉우리에 둘러싸인 설원, 던 모로는 아이언포지 드워프에게 오랫동안 문화적 중심지였다. 그러나 그리 오래지 않은 옛날, 지진과 함께 수많은 트로그가 자신들의 지하 거주지에서 땅 위로 튀어나왔고, 이 짐승 같은 생명체들은 눈마루 골짜기에 있는 드워프 마을인 앤빌마를 덮쳤다. 트로그가 갑자기 들이닥친 틈을 타 쉼머 마루에 살던 야만적인 서리갈기 트롤도 드워프의 거주지를 침범하기 시작했다. 던 모로의 산악경비대는 어쩔 수 없이 넓게 퍼져 두 적을 한꺼번에 상대하고 있다. 누군가 도와주지 않는다면, 드워프의 소중한 땅 던 모로가 야만적인 적의 손아귀에 넘어갈지도 모른다.
대도시
아이언포지
카즈 모단의 중심부, 바위를 뚫고 만든 강대한 도시 아이언포지는 드워프의 힘과 끈기를 잘 보여주는 작품이다. 오크와 인간이 벌인 2차 대전쟁 때, 수많은 드워프 요새가 호드의 맹공격에 무너졌지만 아이언포지는 단 한 번도 적에게 유린당하지 않았다. 이제 세 망치 평의회가 통치하는 아이언포지에는 긴장감과 폭력의 기운이 감돌고 있다. 그러나 평의회가 공평하고 정의로운 통치를 펼친다면, 이 새로운 시대는 아이언포지의 역사 속에서 황금기로 기억될 수도 있을 것이다.
지도자
세 망치 평의회
마그니 국왕의 몸이 다이아몬드로 변한 이후 세 망치 평의회가 조직되었다. 이 평의회는 세 드워프 부족을 대표하는 세 명의 드워프로 구성되어 있다. 브론즈비어드 부족의 대표는 마그니의 동생이자 리치 왕과 전투를 벌인 전쟁 영웅, 무라딘 브론즈비어드이다. 와일드해머 부족의 대표는 쿠르드란 와일드해머로서, 파괴된 땅 아웃랜드에서 20년을 보낸 이후 최근 이 평의회를 위해 아제로스로 돌아왔다. 혈통으로 볼 때 아이언포지 왕위의 적법한 후계자라 할 법한 모이라 타우릿산은 죽은 남편이 다스리던 검은무쇠 부족을 대표한다. 세 대표는 모두 다양한 배경과 서로 다른 이상을 지니고 있지만, 아이언포지의 미래를 위해 힘을 합쳐 통치할 것을 맹세했다.
종족 탈것
산양
텁수룩한 모피와 거대한 뿔로 유명한 바라크 토롤 산양은 소박하면서도 특별한 동물로서 주인인 드워프 못지않은 용기를 자랑한다. 본성이 온화해 싸움에는 재능이 없지만, 뛰어난 지구력과 힘은 이를 보상하고도 남을 정도다. 최근 얼어붙은 대륙 노스렌드에서 새로운 종류의 산양이 발견되었지만, 아이언포지 드워프는 여전히 던 모로와 그 주변 지역 토종인 온순한 산양을 선호한다.
다른 종족 살펴보기